"리뷰" 태그된 글

38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ugust 2018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ugust 16, 2018

Lenovo X1 Carbon 6세대 구입

그동안 사용하고 있던 맥북 프로는 사실 아내 몫으로 구입했다. 의외로 무거운 무게 하며 딱딱한 키보드는 생각처럼 쉽게 적응되지 않았다. 호주에서 미국으로 오며 맥북 프로는 주인을 찾아갔고 나는 새로운 랩탑을 장만해야 했다. 전에 다니던 회사에서 레노…


May 2018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May 14, 2018

마이크로소프트 유니버셜 폴더블 키보드

언제쯤이면 스크린에 뜬 키보드를 사용하는데 더 편하다고 생각하게 될까. 자판 세대를 살면서 쓰기 좋은 키보드를 찾기 위한 검색을 반복하는 것은 어쩔 수 없는 일 같다. 이전부터 눈여겨 봤던 마이크로소프트의 유니버셜 폴더블 키보드를 구입했다. 그동안 …


February 2018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February 03, 2018

Thinkpad 블루투스 키보드 구입 및 사용기

매일매일 맥북프로 키보드에 감사할 줄 모르는 삶을 지내고 있었다. 어느 날 디지털 노마드로 활동하는 hivickylai 님의 포스트를 읽게 되었다. 그 포스트는 작년 어떻게 짐을 꾸렸나 하는 내용 이었는데 그 중 싱크패드 블루투스 키보드가 눈에 …


January 2017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anuary 18, 2017

Dell XPS 13 정리 후기

급한 작업이 끝난 이후로 먼지 수집기 역할을 하던 Dell XPS 13을 어제 중고 거래로 정리했다. 검트리에 올렸더니 온갖 사람들이 700불 800불을 깎으려 들어서 한동안 스트레스였는데 한 달 만에 올린 가격에 산다는 사람이 나타났다. XPS 1…


July 2016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uly 21, 2016

Dell XPS 13 9350 구입기

신형 맥북 에어가 나오면 구입하려고 그랬는데 생각보다 빨리 나오질 않아서 현행 버전을 구입해야 하는지 고민하고 있었다. 그런데 번역 작업에 MS 워드를 사용하기 시작하면서 윈도 환경이 필요했고 기존 노트북이 워낙에 낮은 사양이라서 작업중에 자주 멎어…


May 2016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May 02, 2016

Ajazz Geek AK33 기계식 키보드 구입 및 사용기

근래 화웨이나 DJI와 같이 대단한 제품을 만드는 중국 기업이 눈에 띈다. 멋진 제품으로 승부하는 이런 회사는 갑작스레 출현했다기 보다는 든든한 중국 제조업의 질적 성장으로 외연이 넓어지면서 자연스럽게 들어나게 된 것은 아닌가 생각한다. 여전히 중국…


March 2016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March 27, 2016

Dell Inspiron 11 3000 한 달 사용기

지난 달 노트북을 구입하고 매일 들고 다니면서 유용하게 사용하고 있어 간단하게 사용기를 남겨본다. 4월이면 애플이 새로운 맥북을 내놓을 거라는 이야기가 계속 있어서 노트북을 구입하지 말고 기다려야 하나 고민했었다. 하지만 당장에 해야 할 일이 워낙에…


February 2016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February 25, 2016

Dell Inspiron 11 3000 구입기

그간 사용하던 맥북 에어를 보내고 집에 있던 넷북으로 간간히 작업을 하고 있었는데 어느 날 갑자기 넷북 디스플레이가 나가버렸다. SSD까지 교체해서 그나마 빨라졌나 했더니 더이상 사용할 수 없게 되어버렸다. 새 맥북이 조만간 나온다길래 기다리려 했는…


January 2016

2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anuary 30, 2016

Fuji Xerox 레이저 프린터 구입기

예전부터 장만하고 싶은 것 중 하나가 프린터였다. 급한 것은 사무실에서 출력하면 되긴 하지만 집에서 개인적인 용도로 쓰는 것과는 확실히 기분이 다르니까. 물론 부피가 있어 공간도 필요하고 자칫 먼지 수집기로 전락 할 가능성이 높다는 생각에 고민을 오…

January 05, 2016

내가 Google Chrome을 떠나지 못하는 이유

Google Chrome은 2008년 말에 퍼블릭 베타로 처음 맛을 본 직후 군입대를 했다. 군자원(?)으로 사용한 것까지 치면 Chrome을 주 브라우저로 사용한지 벌써 6년이란 시간이 흘렀다. 개발에서 사용하는 도구 중 IE6 이후로 가장 오래 …


December 2015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December 02, 2015

Thinking Fast and Slow

이상한모임에서 대림절 달력으로 크리스마스 전까지 12월 내내 하루 한 권씩 각자 올해 읽은 책을 공유합니다. 매일 공유되는 독후감을 이상한모임 대림절 달력 페이지 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책을 설명하기 전에 아래 영상을 먼저 보자. 하얀 옷을…


July 2015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uly 30, 2015

영어 맞춤법, 문법 검사 서비스 grammarly 사용기

회사에서 동료나 클라이언트와 메일을 주고 받을 때가 많다. Gmail에도 내장된 철자 검사기가 있긴 하지만 철자만 고쳐주지 문법적인 부분을 고쳐주는 것은 아니라서 몇번이고 읽어보고 보내게 된다. 하지만 여전히 문법적으로 맞지 않거나 익숙한 단어를 계…


April 2015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pril 12, 2015

마크다운 에디터 Typed 리뷰

생산성 도구를 안 쓰는 사람은 있어도 하나만 써보는 사람은 없다는 얘기가 있다. 생산성 도구를 사용하는 사람이라면 거기서 거기인 앱이 계속 나오는 기분이 들겠지만 하나씩 사용해보면 각자가 독특한 개성을 보여주고 있어 자신에게 가장 맞는 도구를 찾기 …


January 2015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anuary 14, 2015

Xaomi Power Bank 10400mAh 구입

아이폰을 과하게 쓰다보니 몇번 완충완방이 되었었는데 베터리 수명에 그렇게 큰 영향을 준다는 사실은 최근에야 알았다. 사무실에도 충전 케이블을 하나 비치해두기 시작해서 평일엔 그래도 괜찮은 편이지만 주말엔 정말 금방 베터리가 달아버려 불편했었다. 그러…


July 2014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uly 06, 2014

Ricoh GR 일주일 간단 사용기

일주일 동안 출퇴근에만 썼는데 500컷 가량을 찍었고, 그리고서 남기는 Ricoh GR 간단 사용기. 이렇게 생긴 Ricoh GR 출시한지 좀 지난 카메라라서 세세하게 스펙을 나열하긴 그렇고 DP Reivew 링크 로 대체. Ricoh GR의 …


May 2014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May 28, 2014

기계식키보드 Leopold FC700RT 갈축 사용기

2013년 2월 한국 다녀올 당시 레오폴드 키보드를 구입해서 왔다. 당시 회사에서 사용했던 이상한 키배열의 삼성 노트북 이후 키보드에 관심이 생겨서 관련 글을 읽다보니 기계식 키보드에 대해 좋은 인상을 받아 구입했다. 구입할 때 직접 타건해보고 구입…


April 2014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pril 27, 2014

사람은 자신이 가장 많은 시간을 함께 보내는 다섯명의 평균치다

{{< youtube //www.youtube.com/embed/ZRXE7lX8wA8 >}} 위 영상은 Dropbox의 창업자인 Drew Houston의 MIT 졸업축사 로 페이스북에서 보게 되었는데 인상적인 부분을 적어둔다. ‘ 사람은 자신이 가…


January 2014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anuary 31, 2014

Logitech Wireless Solar Keyboard K760 사용기

회사에서는 지난번 한국 다녀오면서 구입한 레오폴드 FC700 키보드와 애플 블루투스 키보드를 사용하고 있는데 정작 집에서는 별도 키보드 없이 에어를 계속 사용해왔다. 올해 들어서 어깨 결림이 조금 심해지길래 가만 고민해봤더니 집에서 너무 구부정한 자…


December 2013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December 19, 2013

부트캠프로 thunderbolt 외장 하드에 Windows 8 설치하기

포스트를 작성한지 시간이 꽤 지났고 더이상 부트캠프를 사용하고 있지 않아 질문을 하셔도 답변 드리기 어렵습니다. 이 모든 과정은 글에 있는 다른 블로그 포스트 링크와 구글 검색으로 해결할 수 있는 부분이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부트캠프를 통해 Thu…


October 2013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October 23, 2013

Chrome에서 Safari로 갈아타기

메인 브라우저로 Google Chrome을 상당히 오래 사용해왔다. OS와 상관 없이 일관적으로 제공하는 수많은 핫키들과 특히, 강력한 개발자도구로 편리하게 이용하고 있었다. 하지만 근래들어 불안하다 느껴질 정도로 메모리 사용량도 증가하고 멈추는 경…


August 2013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ugust 30, 2013

캐논 EOS 6D 영입

어릴 때부터 사진에 대한 관심이 많았지만 카메라는 커녕 필름이 비싸서, 정말 특별한 날에 일회용 카메라로 만나는 사진이 전부였다. (그것도 너무나도 행복했는데.) 덕분에 카메라 이론 서적들을 오랜 기간 카메라 없이 탐독해왔는데 디지털 시대로 넘어가면…


April 2013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pril 16, 2013

생활코딩과 ㅋㅋㅋ전략

생활코딩 의 강의 영상이 1,000건에 다달았다는 소식을 접했다. 밥 로스와 같이 담담하고 차분한 어조로 강의하는 내용들은 제목이 말하듯 누구나 생활에서 코딩을 할 수 있도록 쉽게 풀어 보여주고 있다. 이번에 생활코딩 페이스북 그룹을 통해 공유된, …


March 2013

1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March 06, 2013

팡팡 터지는 맛이 있는 퍼즐게임 – Rise of Blobs

한국 다녀오기 전후로 계속 바뻐서 한동안 새로운 일을 벌리지 않기도 했지만 사실 잡다한 생각이 너무 많아 게임을 그닥 하질 않았다. 이 게임도 커뮤니티서 얘기가 나오길래 이전에 받아두고 공항에서 Boarding 대기하다가 처음으로 실행해봤는데 왠걸 …


January 2013

4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anuary 29, 2013

좋은 글을 읽기 위한 여정 feat. 아이패드 RSS 앱

좋은 글을 보관해두고 읽기 위해 간단한 스크랩 도구 를 만들어 사용해 왔는데 스크랩 하는 시간이 의외로 많이 들어서 그동안 스크랩 한 기록을 리뷰해 그 사이트를 모두 google reader에 등록을 했다. 맨 처음 rss를 사용하기 시작하면 무엇…

January 14, 2013

워드프레스 3.5 업데이트

관리자 패널에 계속 떠있었는데 방치해두다가 오늘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새로운 미디어 매니저 기존 미디어 매니저는 사실 여러장 이미지 첨부하기가 불편해 별도의 플러그인을 사용하고 있었는데 디자인과 인터페이스가 개선되었다. 새로운 기본 테마 현재 블로그…

January 09, 2013

새해에는 할일을 차곡차곡 Any.DO

등록도 간편하고 완료 처리도 간편하다 항목을 우측으로 밀면 선이 그어지며 완료 처리되고 흔들면 완료 항목을 없엘 수 있다. 리마인더 일자와 시간을 정하는 화면인데 여태 봐온 수많은 앱 중 가장 편리한 Datepicker를 제공한다. 올해는…

January 01, 2013

넥서스4 간단 리뷰

넥서스4를 구입했다. 짤막하게나마 트윗으로 사용기를 남기고 있는데 정리하는 겸 포스트를 남겨본다. 호주에 오기 전에 한국에서는 옵티머스Q를 사용했지만 호주로 넘어오며 심 없는 LGT는 호주에서 아무 쓸모가 없었다. 대신 아버지가 사용하시던 아몰레드2…


December 2012

3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December 20, 2012

Subway surfers – 속도감 있는 3D 플랫포머

Subway surfers는 이전에 리뷰했던 jetpack과 상당히 유사한 룰을 가지고 있는 3D 플랫포머 게임으로 지하철에 그라비티 그리다 걸려서 도망가는 배경 이야기를 가지고 있다. 출시한지 상당히 오래된, 전통있는(?) 게임으로 알고 있다. 고…

December 07, 2012

Flow – 잠금해제패턴을 게임으로

Flow는 잠금해제패턴을 하는 듯한 길찾기 퍼즐게임이다. 규칙은 같은 색의 패턴을 연결하기만 하면 되는데 점의 수, 판의 크기 등으로 난이도를 조절한 것이 특징. 단순히 연결하는 것이 아니라 모든 공간을 채워야 하는데 선을 모두 잇고 나서도 채워지지…

December 04, 2012

Bad piggies – 요절복통기계와 앵그리버드의 만남

쓰고 싶은 포스트가 많은데도 쉬이 적어나가지 못했던 이유가 바로 이 게임 때문이었다. 이 게임의 프로모 영상을 워낙에 관심있게 봤었는데 안드로이드마켓에 올라와있길래 받은 것이 화근. 몇일동안 출근, 퇴근, 식사때, 화장실에 가서도 부지런히 하게 되더…


October 2012

4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October 16, 2012

The settler HD – 레밍즈 스타일의 전략시뮬

이전 PC판은 리뷰와 친구의 얘기로 들은 적이 있었는데 아이패드 버전이 보이길래 구매해봤다. 아쉽게도 레티나 디스플레이에 최적화 되진 않아 다소 거친 느낌이다. 제목에서 보듯 레밍즈의 전략시뮬 버전이라 할 수 있다. 실제로 전투하거나 특수 유닛들은 …

October 05, 2012

simpson Tapped Out – 심슨을 게임에서 만나다

심슨이 게임으로 있길래 D ’ oh!! 이러면서 내려 받았다. 흔한 마을 꾸미는 류의 게임, 그 컨셉은 스머프와 여타 게임들과 동일하며 과금 정책도 유사. 주변에서 그런 게임 하는 것만 봐왔긴 했으나 실제로 해본 적은 거의 없기 때문에 비교하여 리뷰…

October 05, 2012

catan HD – 보드게임 카탄의 개척자를 어디서나 즐기다

유명한 보드게임 중 하나인 카탄의 개척자를 아이패드에서 즐길 수 있다는 얘기를 듣고 바로 구입했다. 앱내 결제를 해야만 캠페인을 진행할 수 있어 앱스토어에서는 5달러 가량이지만 전체 가격은 15달러 정도. 보드게임이 가질 수 있는 번거로움을 게임을 …

October 05, 2012

8bit Ninja – 평범한 중독성의 과일 피하기 게임

한때 유행했던 똥피하기 게임과 과일 자르는 모 게임을 섞어 만든 게임. 요즘 흔한 게임들과 같이 캐시를 통한 과금 정책을 가지고 있다. 아이템을 구입해 보다 효과적으로 과일을 파괴(?) 코인을 수집하는 것이 목적. 게임 내 화폐는 코인과 붉은 보석이…


August 2012

2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August 31, 2012

사진 없는 뉴 아이패드 사용기

뉴 아이패드 32GB wifi를 얼마전에 구입해 사용하기 시작했는데 기대한 만큼 만족하고 있다. 그에 따른 뉴 아이패드 리뷰. 출퇴근, 그리고 집에서 자기 전에 침대서 일기쓰는 정도로 쓰는데 와이파이 모델이고, 와이파이를 꺼두는 시간이 더 많아 내 …

August 25, 2012

뉴 아이패드 구입

드디어 아이패드가 배송도착했다. Kogan 이라는 사이트에서 구매하였다. 호주와 홍콩의 환차익을 기반으로 한, 호주와 영국에서 이용 가능한 쇼핑몰이라 배송온 물건도 생전 처음보는 홍콩 플러그가 들어있는데 켜서 한국어 설정하면 다를게 없는 듯하다. 아…


January 2012

2건의 포스트가 있습니다.

January 22, 2012

아이리버 story K 리뷰

2013/01/24 추가 데이터를 이전하면서 사진을 깜빡했습니다. 제 블로그에 몇 안되는 유입 많은 포스트 중 하나인데 방문해주신 분께는 죄송하다는 말씀 드리며 … ㅠㅠ 양해 부탁드립니다. 올해부터는 블로그에서 평어체로 작성하기로 마음을 먹었는데 그…

January 19, 2012

Adobe Digital Editions

http://www.adobe.com/kr/products/digitaleditions/ epub viewer를 찾다가 나온 프로그램인데 좋네요. Adobe AIR 기반이고 pdf와 epub을 깔끔하게 볼 수 있는 뷰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