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ow – 잠금해제패턴을 게임으로

Flow는 잠금해제패턴을 하는 듯한 길찾기 퍼즐게임이다. 규칙은 같은 색의 패턴을 연결하기만 하면 되는데 점의 수, 판의 크기 등으로 난이도를 조절한 것이 특징. 단순히 연결하는 것이 아니라 모든 공간을 채워야 하는데 선을 모두 잇고 나서도 채워지지 않은 공간 때문에 게임이 끝나지 않는 경우가 있다.

Time trial 모드는 너무 단순해서 좀 아쉬운 편.

단순한 규칙에 조금만 익숙해진다면 금방금방 진행할 수 있다. 처음에 주는 기본 컨텐츠가 많은 편인데 추가로 컨텐츠를 구입할 수 있다.

규칙이 단순해서 그런지 난이도가 높아지더라도 크게 어렵다고 느껴지질 않는게 문제. 외각에 붙은 것들부터 이어가면 각 게임이 1분 이내로 가능하다. 시간제한 모드도 있어서 나름 경쟁하면서 할만한 부분도 있다.

외각부터, 가까이 붙은 것부터 이어가는게 포인트

그런데… 생각해보면 이런 게임 진작에 나왔을 것 같은데 이제야 이렇게 올라온 것 보면 좀 신기하다.

김용균

안녕하세요, 김용균입니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작고 단단한 코드를 작성하는 일을 합니다. 웹의 자유로운 접근성을 좋아합니다. 프로그래밍 언어,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커뮤니티에 관심이 많습니다.

이 글 공유하기

이 글이 유익했다면 주변에도 알려주세요!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트위터로 공유하기링크드인으로 공유하기Email 보내기

주제별 목록

같은 주제의 다른 글을 읽어보고 싶다면 아래 링크를 확인하세요.

December 20, 2012

Subway surfers – 속도감 있는 3D 플랫포머

Subway surfers는 이전에 리뷰했던 jetpack과 상당히 유사한 룰을 가지고 있는 3D 플랫포머 게임으로 지하철에 그라비티 그리다 걸려서 도망가는 배경 이야기를 가지고 있다. 출시한지 상당히 오래된, 전통있는(?) 게임으로 알고 있다. 고…

December 04, 2012

Bad piggies – 요절복통기계와 앵그리버드의 만남

쓰고 싶은 포스트가 많은데도 쉬이 적어나가지 못했던 이유가 바로 이 게임 때문이었다. 이 게임의 프로모 영상을 워낙에 관심있게 봤었는데 안드로이드마켓에 올라와있길래 받은 것이 화근. 몇일동안 출근, 퇴근, 식사때, 화장실에 가서도 부지런히 하게 되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