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날 한다고 해놓고 잘 안하는 블로그

2012년의 목표도 예년과 같이 블로그에 열심히 글쓰기였지만 올해 쓴 글은 15건에 불과하고(물론 그렇다고 작년에 많이 쓴 건 아니었지만;;) 그나마 다섯줄 넘어가는 글은 손에 꼽는다. 뭐 매번 거짓공약만 남발하고 있으니 내 스스로에 대한 반성을… 물론 매년 하는 반성이라 자체 면역이 있는지 그게 잘 안먹히는 점이 흠이다.

아무튼 글을 안쓰는 가장 큰 원인으로는 SNS에 너무 빠져서 긴 글 쓰기는 더욱 귀찮아 하고있다. 게다가 남 글에 좋아요 누르기 바쁜 관계로 차분하게 앉아 글을 쓸 마음의 여유가 없었다. 그래 핑계는 늘 거창한 법이니까… 그래서 일단 반성과 참회의 시간을 위해 facebook account를 deactive 해놓고 습관적으로 접속하던 것을 좀 자제하려고 한다.

그리고 호주로 넘어온지 4개월차가 되었다. ‘어디든 상황에 닥치면 어떻게든 되지 않을까.’ 나도 그렇게 생각하고 넘어왔는데 내 스스로는 ‘한 35% 정도 잘 하고 있구나, 나머지 40%는 정신 차리고 열심히 해야겠구나, 25%는 게으른건 공간이 문제가 아니구나.’ 이렇게 생각하고 있다. 여전히 워킹홀리데이 비자를 가지고 있고 열심히 영어를 준비해서 여기서 좀더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상황을 만들 수 있을까 고민하고 있는데 실상은 일이 바쁘다는 핑계로 퇴근하고 놀기에 바쁘다. 그만 놀고 준비를…

여튼 호주 넘어와 많은 면접을 봤는데 이 두가지를 정말 많이 물어봤다. OOP 기반의 개발에 대해, 그리고 CMS에 대한 경험에 대해서. 전자는 지식적인 부분이고 후자는 각각의 CMS에서 어떤 철학으로 OOP를 구현했는지, 즉 좀더 실무적인 측면에서 바라봤을 때의 OOP에 대한 이야기랄까. 한국서 흔히 볼 수 있는 ‘PHP 개발자, 웹표준 코딩, 디자인 가능자 우대’ 이런거랑은 전혀 다른, 진짜 너는 개발자인가 아닌가를 물어보는 면접이… 100%였다. 50, 60, 70%도 아니고, 80, 90%도 아닌 100%.

joomla, drupal 한번씩 설치해본 것, 내 블로그로 워드프레스 쓰는 것이 내 CMS 경험의 전부였다. Codeigniter를 관심있게 보고 꾸준히 사용해왔던 부분이 그나마 내가 가질 수 있는 득점 포인트였지만… 그래도 영어때문에 쉽지 않았다. 그래서 지금 나를 채용한 회사에 너무나도 감사하고 있다. (사장님 감사합니다..ㅠㅠ)

그래서 지금 가지고 있는 단기적인 목표는 좀더 장기적으로 일할 수 있는 비자로 전환하는 것이다. 아직 학업도 마무리 하지 못했지만 (07학번. 군대 다녀온 애들도 졸업하더라.) 여기서 생각만큼 정착이 된다면 여기에서 학교를 다니는 것도 정말 좋은데, 비용적인 문제도 있고. 아무튼 그 이후의 문제니까 전환이 되면 그때 더 생각해보려고 한다.

벌써 8월이다. 이제 남은 기간을 어떻게 보내느냐가 내 20대 인생의 후반을 좌우한다는 점을 잊지 말고 할 수 있을 때에 최선을 다해봐야겠다.

김용균

안녕하세요, 김용균입니다.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작고 단단한 코드를 작성하는 일을 합니다. 웹의 자유로운 접근성을 좋아합니다. 프로그래밍 언어, 소프트웨어 아키텍처, 커뮤니티에 관심이 많습니다.

이 글 공유하기

이 글이 유익했다면 주변에도 알려주세요!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트위터로 공유하기링크드인으로 공유하기Email 보내기

주제별 목록

같은 주제의 다른 글을 읽어보고 싶다면 아래 링크를 확인하세요.

July 30, 2012

맥을 위한, Windows Live Writer의 대안을 찾아 떠나는 여행

인정하고 싶지 않지만 mac에서 Windows Live Writer 만큼 강력하고 편리한 블로깅 도구를 찾을 수가 없었다. 그나마 대안으로 찾은 도구가 ecto와 MarsEdit인데 ecto는 왠지 모를 불편한 부분이 있어 이전에 몇번 써보다가 그냥…

April 18, 2012

개발자의 영어공부 방법, 개발자 영어!

생활지역이 제주에서 좀 더 큰 섬인 호주(?!)로 바뀌면서 블로그에 크게 신경을 쓰지 못하고 지냈다. 하던 일도 모두 정리해놓고 영어를 하겠다는 일념 하에 호주로 넘어왔지만 호주의 엄청난 물가를 감당하지 못하고 서둘러 일자리를 찾고만 있지만 나름 즐…